By the Break News

아일랜드 더블린 GPO 본문

All over of World

아일랜드 더블린 GPO

T. Juli 2021. 12. 3. 00:00

더블린에 살면서 GPO-The General Post Office를 모르는 사람은 없을 것이다.

특히 과거 독립 운동을 이곳에서 한 7명이 사형을 당했으며

지금도 모든 데모나 이슈거리는 이곳에서 시작한다.

이 중앙 우체국은 매일 홈리스에게 급식을 주기도 하고

생활 보호대상자들에게 매주 주급 200유로를 주는 곳이기도 하다.

 

1818년 1월 6일, 사업을 위해 삭빌 거리

(현재의 오코넬 거리)에 새로운 우체국이 문을 열었다.
1916년 부활절 상승 기간 동안 GPO는 봉기 지도자들의 본부 역할을 했다

패트릭 피어스가 아일랜드 공화국의 선포를 읽은 것은

1916년 4월 24일 이 건물 밖에서 온 것이었다.

건물은 반란 과정에서 화재로 파괴되었고,

화강암 정면을 위해 저축했으며,

1929년까지 아일랜드 자유 주 정부에 의해 재건되지 않았다.

아일랜드 공화국 선언문의 원본이 GPO의 박물관에 전시되어있다. 

 

만남의 장소가 되기도 하고 상징의 대표적 건물이기도 하며

홈리스와 집시들에게도 늘 이곳에서 음식을 받는 곳이다.

 

On 6 January 1818, the new post-office in Sackville Street

 (now O'Connell Street) was opened for business
During the Easter Rising of 1916, the GPO served

as the headquarters of the uprising's leaders.

It was from outside this building on the 24th of April 1916, that

Patrick Pearse read out the Proclamation of the Irish Republic.

The building was destroyed by fire in the course of the rebellion,

save for the granite facade, and not rebuilt until 1929,

by the Irish Free State government.

An original copy of the Proclamation of the Irish Republic

was displayed in the museum at the GPO.

 

 

1818年1月6日、Sackville Street(現在はO'Connell Street)の

新しい郵便局が開業しました
1916年のイースター・ライジングの間、GPOは蜂起の指導者の本部を務めました。

1916年4月24日のこの建物の外から、

パトリック・ピアースはアイルランド共和国の宣言を読んだ。

建物は、アイルランド自由州政府によって、

1929年まで再建されず、花崗岩のファサードを除いて、

反乱の過程で火災で破壊された。

アイルランド共和国宣言の元のコピーがGPOの博物館に展示されました。

6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