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plomatic Relation

콘스탄티누스 데이


콘스탄티누스 1세는 중기 로마 황제(재위 306년 - 337년)이다. 흔히 기독교사에서는 콘스탄티누스 대제로 통칭하며, 동방 정교회는 모두 그를 성인으로 추대하여 성 (대) 콘스탄티누스(그리스어: Μέγας Κωνσταντίνος, 라틴어: Sanctus Constantinus Magna)로 호칭한다. 306년 7월 25일 브리타니아의 요크에서 병사들에 의해 군주로 추대되어 죽는 날까지 로마 제국을 통치했다. 콘스탄티누스 대제는 첫번째 기독교인 로마 군주로 알려져 있다. 그의 치세는 기독교 역사에서 중요한 전환점이 되었는데 313년 밀라노 칙령으로 기독교에 대한 관용을 선포하여 기독교에 대한 박해를 끝내고 사실상 정식 종교로 공인했다. 또한 교회의 압류된 재산을 돌려 주고 이에 대한 국가의 보상을 정했다. 그는 또한 325년 제1차 니케아 공의회를 소집하여 기독교의 발전에도 기여한 것으로도 유명하다. 324년 콘스탄티누스 대제는 비잔티움을 ‘새로운 로마(Nova Roma)’로 공표하고 330년 공식적으로 로마 제국의 새로운 수도로 정하였다. 337년, 그가 죽자 비잔티움은 ‘콘스탄티누스의 도시’라는 뜻의 콘스탄티노폴리스로 개명했고, 세계 최초의 기독교 도시로서 이후 천년이 넘는 세월동안 로마 제국의 수도로서 존재하게 된다.


Constantine the Greatalso known as Constantine I, was a Roman Emperor who ruled between 306 and 337 AD. Born in Naissus, in Dacia Ripensis, city now known as Niš (Serbian Cyrillic: Ниш, located in Serbia), he was the son of Flavius Valerius Constantius, a Roman Army officer. His mother was Empress Helena. His father became Caesar, the deputy emperor in the west, in 293 AD. Constantine was sent east, where he rose through the ranks to become a military tribune under Emperors Diocletian and Galerius. In 305, Constantius was raised to the rank of Augustus, senior western emperor, and Constantine was recalled west to campaign under his father in Britannia (Britain). Constantine was acclaimed as emperor by the army at Eboracum (modern-day York) after his father's death in 306 AD. He emerged victorious in a series of civil wars against Emperors Maxentius and Licinius to become sole ruler of both west and east by 324 AD.




ローマ帝国の皇帝として初めてキリスト教を信仰した人物であり、その後のキリスト教の発展と拡大に重大な影響を与えた。このためキリスト教の歴史上特に重要な人物の1人であり、ローマカトリック、正教会、東方諸教会、東方典礼カトリック教会など、主要な宗派において聖人とされている。また、コンスタンティヌス1世が自らの名前を付して建設した都市コンスタンティノープル(現:イスタンブル)は、その後東ローマ帝国(ビザンツ帝国)の首都となり、正教会の総本山としての機能を果たした。


그리스는 생일보다 중요한 이름의 날이 있다 .

Greece has a name day that is more important than birthday.

ギリシャは誕生日より重要な名前の日がある

콘스탄틴 337년 5월 21일을 기념하는 날 대사의 이름이 콘스탄틴이므로 생일보다 더 분주한 날이다.

Constantin 337 May 21, Memorial Day

コンスタンチン337年5月21日記念日


콘스탄틴 데이에는 모든 사람을 집에 초대하고 반기는 날이라고 한다. 대사의 이름이 콘스탄틴

On Constantin Day, everyone is invited to their home and they are happy. The Ambassador's name is Constantin.

コンスタンティン·デーにはすべての人を家に招待し,喜ぶ日だという。 大使の名前がコンスタンチン


그리스는 콘스탄틴의 이름으로도 명예와 영광을 가지게 되는 날이라는 것을 알게 되다.

Greece finds out that it is also a day of honor and glory in Constantin's name.

ギリシャはコンスタンティンの名前でも名誉と栄光を持つようになる日だと分かる。

'Diplomatic Relation'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프리카 축제  (6) 2019.05.30
벨기에 레지던스 런치  (9) 2019.05.29
콘스탄티누스 데이  (10) 2019.05.27
2019 쿠바 무역 비즈니스 세미나  (0) 2019.05.26
카메룬과 YMCA  (6) 2019.05.01
방글라데시 신년 축하  (7) 2019.04.30